화면설정 :      | 로그인 | 회원가입 | 관리자  
성산복지재단 프로그램 콩으로전하는사랑/해피빈 성산소식 사진마당 커뮤니티
 
공지사항일정
공지사항게시판
성산일기
성산회지
 
2020. 05. 31.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제목: 인 연 (因 緣)
글쓴이: 성산홍보실  날짜: 2012.12.17 16:25:52   조회: 4799

인연(因緣)

 

성로원의 앞마당에

살구가 탐스럽게 여물어 갈 때

현장실습으로 첫 만남의 인연(因緣)을 맺었다

 

초면에 후덕한 인상과 웃음으로 정을 내며

살갑게 다가와서 어색함을 친근감으로 감싸 주셨다.

심성이 부드러우며 손길이 유난히 따뜻한 분이었다.

 

대화 몇 마디에 정겨움과 온정을 느끼게 하는 마력을 가진 분이며

남을 배려하고 나눔으로써 즐거움을 찾으시는 분이다.

 

육신이 고통스러워도 언제나 한결같이 환한 웃음과

따스한 눈빛으로 반갑게 맞아주시는 분이며,

 

지나는 발걸음 놓치지 않고

두 손에 마음의 선물을 꼭 쥐어 주는 인정이 많은 분이다.

 

당신의 두 다리는 기어서 보행(步行)을 하며 힘들어 보이지만

남에게 의지하지 않으려는 자존심이 강한 분이다.

 

작은 정성에도 마음으로 감사 할 줄 알며

타인의 행복을 나의 일처럼 기뻐해 주고 즐거워하는 분이며,

추운 겨울에 난로처럼 따뜻한 온기가 느껴지는 분이다.

 

세상살이가 힘은 들지만 그래도 살아 볼만하다며

신체의 고통이 뒤따라도 묵묵히 버텨내신다.

 

아흔의 나이에도

정돈된 생활로 깔끔한 성격이 돋보였는데

갈수록 기력이 쇠하여 거동이 예전 같지 않다.

 

세월의 흔적 속에 깊게 패인 주름과 흰머리는 연륜(年輪)이 묻어나고

옆에서 들려오는 한 숨 소리의 무게는 깊이를 더해간다.

 

세월유수(歲月流水) 속에 입사한지가 5년이 흘렀지만

당신은 변함없이 그 자리에서 큰 고목(古木)이 되어 많은 이들에게

그늘이 되어주고 있는 모습이 너무 아름답습니다.

 

이제는 가슴 한켠에 억눌렸던 짐들은 다 내려놓으시고

변화에 순응하며 남은 여생(餘生)이 고통이 없는 편안한 삶이 되었으면

합니다.


(성산복지재단 한지원님이 요양원에 박숙자 할머니를 생각하며 씀)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전체글 목록
372   우리 시설이 최우수시설 등급을 받았네요 성산홍보실2014.04.295496
371   오늘 성산홍보실2014.04.184921
370   할머니의 강박증 성산홍보실2014.03.196703
369   사회복무요원 류한승군의 글(인연의끈) 성산홍보실2014.02.247369
368   할아버지의 대박 꿈 성산홍보실2014.02.065217
367   장애 어르신들과 구미 동락공원에서 성산홍보실2013.10.256565
366   어르신 가을 부여 여행 성산홍보실2013.10.256182
365   안다이 할머니의 일상 성산홍보실2013.10.145259
364   엄마가 된 것을 축하해요!!! 성산홍보실2013.08.095055
363   우수시설 선정 기념 전 직원 대마도여행기^^ 성산홍보실2013.06.256355
362   봄바람 솔솔~온천에 풍덩!! 성산홍보실2013.04.105632
361   손끝 솜씨의 달인~ 성산홍보실2013.03.264750
360   정월대보름상 쟁탈전~ 성산홍보실2013.02.264870
359   추운겨울~ 따뜻한 마음 나누기 성산홍보실2013.01.244858
358   새해의 기도~ 성산홍보실2013.01.044635
357   "아코사모" 성산홍보실2012.12.314972
356   인 연 (因 緣) 성산홍보실2012.12.174799
355   할머니 이야기(세엣) 성산홍보실2012.12.074550
354   할머니 이야기(두울) 성산홍보실2012.12.074771
353   할머니 이야기(하나) 성산홍보실2012.12.074875
352   숨겨진 내장산 성산홍보실2012.11.304853
351   고향다녀왔어요~ 성산홍보실2012.11.264857
350   지리산 피아골 성산홍보실2012.11.205667
349   떴다 !! 구미 동락공원 가을소풍~ 성산홍보실2012.10.156120
348   고향의 가을 성산홍보실2012.09.185686
347   일본할머니의 "시" 성산홍보실2012.08.214933
346   성산 어르신 여름캠프를 다녀와서 성산홍보실2012.07.134880
345   다시 가고픈 내고향 성산홍보실2012.06.145548
344    성산 선수들의 맹활약~ 밀양효도관광 성산홍보실2012.05.285743
343   15년이 지난 세월을 뒤돌아보니... 성산홍보실2012.05.254803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